회원 로그인 창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존듀어든의 거침없는 한국축구


존듀어든의 거침없는 한국축구

존 듀어든 | 산책

출간일
2010-01-11
파일형태
PDF, EPUB
용량
11 M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존듀어든의 거침없는 한국축구』는 한국 축구를 사랑하는 영국인 축구 저널리스트 존 듀어든가 쓴 칼럼을 모은 것으로 촌철살인 같은 말들, KFA와 K리그를 향해 쏟아냈던 비평, 이 모든것을 유감없이 보여준다. 한국 축구를 세상에 알리기 위해 동분서주 하는 그의 유럽 축구에 대한 해박한 지식과 정보는 차별화된 읽을거리를 제공한다. 그리고 팀, 선수, 감독의 정보 뿐만 아니라 개인적인 에피소드까지 소개해 재미를 더한다.

저자소개

저자 존 듀어든 런던정경대학교를 졸업했으며 축구 저널리스트로 일하고 있다. 가디언, AP통신, 축구잡지 포포투(영국, 한국), 골닷컴 등에 아시아 축구에 대한 심도 있는 기사를 쓰는 것으로 유명하다. 현재 서울에 거주중인 그는 호주 ABC 라디오와 CNN에서도 활약하는 국제적인 언론인이다. 역자 조건호 영국 포츠머스대학교에서 스포츠 행정을 전공하고 마이데일리 기자를 거쳐 네이버 해외 축구 칼럼니스트로 활동했다. 이종 격투기 K1, FIFA 청소년월드컵, 동아국제마라톤 등 다수의 국제 대회 통, 번역을 진행했다. 현재 시드니 스포츠 컨설팅(호주)에서 일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는 《FIFA의 은밀한 거래》 《강화도의 삶과 문화》가 있다.

목차

저자 서문- 나의 사랑 한국, 한국 사람, 한국 축구 전 세계에 한국 축구를 알리는 메신저-핌 베어벡 한국 축구에 대한 예리한 사랑-서형욱 존 듀어든, 망원경과 현미경을 동시에 든 사나이-정윤수 chapter 1 대표팀, 변방에서 중심으로 허정무 감독의 맛있는 라면 끓이기 대표팀의 K리그 스타일, 비난할 이유 없다 4년 전과 달라진 사우디전의 후폭풍 박지성의 은퇴 선언? 여전히 그가 필요하다 이운재를 위협할 넘버 2 골키퍼를 키워야 한다 호주전 완승이 남긴 달콤함과 씁쓸함 내셔널리그 사태를 보며 나는 대표팀 감독에 적합한 인물일까 결국 필요한 것은 허정무 감독의 지혜 chapter 2 월드컵, 진화하는 세계축구 남아공 제1신…박지성도 매우 유명해 남아공 제2신…한국의 2001년을 떠올리다 잉글랜드도 다음 월드컵 우승후보 중 하나다 EPL vs EPL 라이프치히에서 만난 독일인, ‘프랑스는 여전히 좋은 팀’ LA갤럭시 구단주 “베컴은 특별한 존재다” 인도네시아, 2002년 한국을 떠오르게 했다 한국의 조편성, 조금 냉정하게 보기 청소년 월드컵 대회를 어떻게 봐야 할까 chapter 3 K리그, 합리적 시스템으로 거듭나자 강원FC, K리그 변화의 중심으로 익숙해진 부대찌개 그리고 K리그 용병 K리그도 성적 때문에 감독을 해임해야 한다 3부 리그는 생중계, K리그는 후반전만 중계되는 현실 K리그에는 베컴보다 지코가 와야 한다 왜 박지성만 특별대우를 받아야 하나 K리그 강등제가 반드시 있어야 하는 이유 서울에 또 다른 K리그 팀이 생긴다면 축구의 승부 조작은 어떻게 이루어지나 리그를 반으로 나눠서야 어디… K리거들을 학교로 보내자 chapter 4 선수, 숭고한 에너지와 경쾌한 열정 안정환이 중국에서 해야 할 일은? 김두현, 늦기 전에 고향으로 돌아오라 실패자 이동국의 부활, 유럽 재진출은 이제 그만 이청용 볼튼행에 너무나도 친절했던 FC서울 설기현의 마지막 EPL 도전, 성공할까 기성용, 셀틱은 위대하지만 가서는 안 된다 흥미로운 박주영의 모나코 이적 한국 언론, 박지성만 너무 띄운다 이운재 사면 발언은 ‘이기적인 생각’ 이천수 중징계, 너무하다 이청용, ‘한국의 크루이프’로 성장하라 chapter 5 팬, 그대는 결코 혼자 걷지 않으리 스테보의 화살이 과연 도발 행위일까 FC서울 팬들의 보이콧, 헛된 일 되지 않길 1만 6000명 정원의 경기장에 2만 4000명 집어넣기 방승환의 1년 징계… 김영광의 징계는 몇 년? 프리미어리그의 골칫덩이들 한국의 훌리건은 영국과는 다르다 K리그 팬들의 응원문화 바뀔 필요 없다 chapter 6 감독, 그라운드의 고독한 지휘자 아드보카트 감독이 차두리를 제외한 까닭 아드보카트, 왜 한국을 떠났는가 베어벡이 말하는 한국 축구 벵거 감독과 차범근 감독의 유사점 허정무 감독의 흥미로운 선택 대표팀은 감독 개인의 팀이 아니다 두 감독의 잠 못 이루는 밤 홍명보, K리그 감독을 맡아라 K리그의 새로운 에너지 chapter 7 유럽 축구, 그들의 역사와 문화 제라드를 곤경에 빠뜨린 영국의 음주 문화 맨유, 리버풀을 넘어 최고의 클럽을 원한다 힐스브러 참사는 영국 축구를 완전히 변화시켰다 영국 팬들은 왜 뉴캐슬의 강등을 원하는가 퍼거슨만이 할 수 있는 성공 요인들 박지성이 이적해도 지구는 돈다 맨유, 왜 하필이면 마이클 오언인가 ‘코끼리 송’에 격분…아데바요르의 이유 있는 도발 박지성, 그래도 맨유를 떠나는 편이 낫다 맨체스터 더비에서 보여준 영국 대표들의 저질 수비 맨유를 웃고 울린 역대 골키퍼 계보 아스널도 유럽의 빅클럽이라 부를 수 있을까 축구계의 앙숙들 영국 축구는 좋은 롤모델이 아니다 잉글랜드의 골키퍼 위기 잉글랜드 축구의 위선과 가식 프리미어리그는 미쳤다 호날두를 통해 본 맨유의 가식 K리그에서 홈과 원정의 차이는 무엇일까 EPL의 외국 자본화, 무엇이 문제인가 chapter 8 축구 미학, 아름다운 블랙홀 다이버들에게 강한 처벌을 선수와 감독의 전술적 토론은 매우 긍정적이다 맨유-서울전보다 값진 또 하나의 친선전 맨유 연습 구경하는데도 돈을 내라니… 마케다 세리머니를 인종차별 제스처로 볼 수 있을까 커밍아웃이라도 해서 K리그를 세계에 알렸으면 축구 영화와 K리그의 ‘비상’ 롱패스 축구와 뻥축구 빅클럽의 경기에서 심판 판정은 공정한가 축구 ‘넘버 2’로 남아도 좋은 이유 다이빙을 몰아내자-유경렬의 ‘명연기’를 보며 2% 부족한 수원 팬들, 2% 어리석은 조원희 chapter 9 축구 행정, 한국 축구의 미래를 위한 제언 아시아를 더 넓게 보자 회장의 과격 발언…흥미진진한 ‘AFC 극장’ 축구와 언론은 팬을 위해 존재한다 K리그 에이전트들의 무능함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